참여마당
참여마당
참여마당 > 참여마당
신념은 연애와 같은 것이어서 강요할 수 없는 것이다 덧글 0 | 조회 71 | 2020-05-12 02:34:15
재영  
신념은 연애와 같은 것이어서 강요할 수 없는 것이다.(쇼펜하우어)
지식의 적은 오직 무지 뿐이다.
아무리 괴로운 시간이라 해도 한 시간은 60분을 넘지 않는다. ―모리스 맨덜
"생명이 있는 한,사람은 무었인가 바랄수 있다.(세네카)"
남을 용서할 수 없는 사람은 자기가 앞으로 지나가야 할 다리를 파괴하는 사람. ―G.H.
 
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